강예원, 재검사에서 코로나19 확진…스태프는 모두 음성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21.10.25 16:07  |  조회 4142
 배우 강예원/사진=머니투데이 DB
배우 강예원/사진=머니투데이 DB
배우 강예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5일 강예원의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 측은 "강예원이 지난 21일 진행한 코로나19 검사에서는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컨디션 난조로 인해 지난 23일 자발적으로 재검사를 받은 결과 확정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강예원은 오는 12월 방송 예정인 JTBC 새 드라마 '한 사람만' 촬영에 참여하고 있었으나 촬영이 없는 주간에 확진 판정을 받아 촬영 일정과는 겹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강예원은 현재 자택에서 자가격리중인 상태다. 강예원의 확진 이후 스태프들 역시 코로나19 PCR(유전자증폭) 검사를 진행했으나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한편 JTBC '한 사람만'은 호스피스에서 만난 세 여자가 죽기 전에 나쁜 놈 '한사람'만 데려가겠다고 덤볐다가 삶의 진짜 소중한 '한사람'을 마주하게 되는 휴먼 멜로 드라마다. 강예원은 극 중 가정주부 강세연 역을 맡는다. 오는 12월 첫 방송 예정.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