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주현, 이태원 참사로 동료 잃은 슬픔…"그렇게 살아가는 거지"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22.11.03 21:03  |  조회 3381
뮤지컬 배우 옥주현./사진=옥주현 인스타그램
뮤지컬 배우 옥주현./사진=옥주현 인스타그램
뮤지컬 배우 옥주현이 이태원 참사로 동료를 잃은 후 일상으로 돌아온 심경을 밝혔다.

옥주현은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속절없이 아름답게 물든 가을 나무들을 멍하니 바라보다가 일상을 나누고 밥을 먹고 할 일을 하고 그렇게 살아가는 거지. 삶"이라는 글을 적었다.

뮤지컬 배우 옥주현./사진=옥주현 인스타그램
뮤지컬 배우 옥주현./사진=옥주현 인스타그램

함께 공개한 사진 속 옥주현은 어딘가를 응시하며 생각에 잠긴 듯한 모습이다. 동료를 잃은 후 일상을 마주한 옥주현이 삶에 대한 생각을 전한 것으로 보인다.

이어 그는 "오늘도 열심히 엘리자벳 할게요"라며 의지를 다지기도 했다.

앞서 옥주현은 지난 2일 이태원 참사로 동료를 잃었다고 고백하며 참담한 심경을 전한 바 있다.

당시 옥주현은 "심하게 고된 촬영 중에도 늘 햇살처럼 맑게 웃던 OO. 졸작 마치고 다시 돌아오겠다던 OO와의 시간, 대화가 선명해질수록 감각과 감정이 어찌할 바를 모른 채로 점점 더 요동치고 종일 땅이 꺼져라 한숨만 파게 되더라. 인생, 참 덧없네"라는 글을 남겼다.

이와 함께 공개한 사진 속 옥주현은 어딘가를 응시하며 깊은 생각에 잠긴 듯한 모습이다.

한편 옥주현은 현재 뮤지컬 '엘리자벳'으로 관객들과 만나고 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