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교육 유튜버' 내로남불…강남 호텔서 마약 투약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3.08.02 06:10  |  조회 7829
/사진=뉴스1
/사진=뉴스1
과거 사적 응징 콘텐츠로 인기를 끌던 유명 유튜버가 호텔에서 지인과 필로폰을 투약하다 경찰에 붙잡혔다.

지난 1일 경찰에 따르면 수서경찰서는 20대 남성 2명을 마약류관리법 위반(투약) 혐의로 긴급 체포했다. 경찰은 이 중 1명의 구속영장을 발부받아 수사 중이다.

이들은 지난달 28일 오후 6시10분쯤 서울 강남구의 호텔에서 필로폰을 투약한 혐의를 받는다.

신고받고 출동한 경찰은 호텔에서 주사기 뚜껑과 피의자 팔에 남은 바늘 자국을 확인했다. 마약 시약 검사 결과 두 사람 모두 필로폰 양성으로 나왔다.

이들은 경찰 조사 과정에서 투약 혐의를 시인했으며 텔레그램으로 마약을 특정 장소에 숨겨 놓고 찾아가는 '던지기 수법'으로 마약을 입수했다고 진술했다.

두 사람 중 유튜버로 알려진 A씨는 '도망 우려'로 구속영장이 발부됐다. A씨는 사적 응징 콘텐츠를 선보이며 일명 '참교육' 유튜버로 알려진 인물이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