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굴 유지에 30억, 주식으로 감당"…엄정화 사칭 계정 주의보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3.10.30 15:20  |  조회 3552
/사진=뉴스1, 배우 엄정화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뉴스1, 배우 엄정화 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겸 배우 엄정화가 자신의 사칭 계정을 직접 알리고 자신이 아니라고 밝혔다.

30일 엄정화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한 계정의 글을 캡처하고 "이런 거 저 아니예요. 조심하세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엄정화가 공개한 사진에는 "저는 올해 54세인 배우 겸 가수 엄정화입니다"라는 글과 함께 "뷰티 관리 덕분에 지금까지 아름다운 얼굴을 유지했다. 미용에 30억 원 이상을 투자했는데 하루 수입으로는 미용에 투자한 비용을 감당할 수 없어 주로 주식 투자로 생활하고 있다"라는 내용의 글이 담겼다.

해당 계정은 고수익 주식 투자와 관련 정보를 공유하자고 제안하고 있다. 엄정화를 사칭해 주식 투자를 권유한 것.

엄정화는 분노하며 "나쁜 인간들"이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최근 엄정화는 영화 '화사한 그녀'를 통해 관객을 만나고 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