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주은 "♥최민수와 관계 가졌던 女들과 친해" 말실수…이승연 진땀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3.12.04 16:02  |  조회 1650
/사진=TV조선
/사진=TV조선
배우 최민수의 아내 강주은이 서툰 한국어로 말실수해 이승연을 찐땀빠지게 한다.

오는 6일 처음 방송되는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아빠하고 나하고'에는 강주은과 배우 이승연이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MC 전현무는 "이승연씨가 최민수씨 짝사랑하는 연기를 하셨죠?"라고 물었다. 이승연은 "항상 공교롭게 민수 오빠는 좋아하는 사람이 있고, 저는 민수 오빠를 바라보는 짝사랑 역할을 두 번이나 했다"라고 털어놨다. 강주은은 1994년 최민수와 결혼해 아들 둘을 두고 있다.

전현무는 강주은에게 "드라마를 본 적 있나, 불편하지는 않았냐"라고 이승연과의 친분에 관해 물었다.

이에 강주은은 "사실 승연씨나 황신혜씨도 그렇고 저희 남편하고 관계를 가졌던(?) 분들과 친하게 지내고 있다"라고 답해 모두를 당황하게 했다. 한국어가 서툰 강주은이 남편과 친분이 있는, 또는 남편과 과거 극 중 호흡을 맞춘 적이 있는 이들을 '관계를 가졌던 분'이라고 자칫 오해할만하게 표현한 것.

이승연은 강주은의 발언을 수습하느라 진땀을 흘려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강주은이 거침없는 입담과 예능감이 담긴 '아빠하고 나하고'는 오는 6일 밤 10시에 공개된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