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체마비' 박위 "♥송지은 희생에 미안한 마음?…이 말에 '울컥'"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4.01.16 20:51  |  조회 3166
/사진=유튜브 영상 갈무리
/사진=유튜브 영상 갈무리
크리에이터 박위가 연인인 배우 송지은과의 공개 열애를 언급했다.

16일 유튜브 채널 드로우앤드류에는 '형, 세금 두배 내세요! 추락사고부터 공개 연애까지 위라클 박위'라는 제목의 영상이 업로드됐다.

해당 영상에서 박위는 "공개하니 기분이 어떻냐"는 물음에 "너무 좋다. 공개 후가 훨씬 낫다. 너무 자유롭다"라고 답했다.

박위는 "박위와 송지은은 찐사랑이다는 반응이 있다"는 말에 "아무래도 내가 휠체어를 타고 있으니까 상대방이 감수해야 한다고 생각할 수 있다. 분명히 감수해야 할 부분도 있다"라고 수긍했다.

그러면서도 박위는 "실제로 우리가 데이트하고 연애하며 제약을 많이 못 느낀다. 남들 하는 거 못 한다고 생각해본 거 없다"라며 "지은이가 지혜롭고 긍정적이다. '오빠가 휠체어를 타고 있으니까 상대적으로 편한 거리를 가기 때문에 나는 같이 따라가서 오히려 더 편하다'고 했다. 그 말을 듣는데 울컥하더라"고 말했다.

/사진=유튜브 영상 갈무리
/사진=유튜브 영상 갈무리
박위는 "지은 씨가 희생하는 것 같아 미안한 마음이 든 적은 없냐"는 질문에 "그럴 때 있다. 휠체어를 트렁크에서 꺼내주거나 도와줘야 하는 상황들이 있으니까. 나도 그 부분은 당연하다고 생각하지 않고 항상 감사하다고 표현한다"며 "부족한 부분을 서로 도와준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그걸로 인해 내 마음이 불편하거나 어렵지는 않다"라고 전했다.

또 "육체적인 것뿐 아니라 정신적인 것도 포함하는 것 같다. 인간이 관계 맺을 때 서로 부족한 부분을 보완할 때 그 관계가 빛난다고 생각한다"며 "지은이랑 있을 때 행복 그 자체다. 지은이를 만난 건 성공 아닐까"라고 덧붙였다.

/사진=유튜브 영상 갈무리
/사진=유튜브 영상 갈무리
박위는 지난해 12월21일 그룹 시크릿 출신 송지은과 교제 중인 사실을 고백해 화제가 됐다. 박위는 2014년 낙상사고로 전신마비 진단을 받았으나 재활을 통해 운동 능력을 일부 회복했다. 그는 현재 송지은의 소속사 대표로 있다.

송지은은 2009년 그룹 시크릿으로 데뷔해 현재 배우로 활동하고 있다. 배우로 전향한 송지은은 '일말의 순정' '애타는 로맨스' '그놈 목소리' 등에 출연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