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혁 "이특, 슈주 단톡방에 '연예인 찌라시' 엄청 올린다" 폭로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4.03.28 05:40  |  조회 2305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그룹 슈퍼주니어 은혁이 이특이 단톡방에 연예인 찌라시(지라시)를 올린다고 폭로했다.

지난 27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슈주, 안 싸우면 다행이야' 특집으로 꾸며져 슈퍼주니어의 김희철, 이특, 예성, 은혁이 출연했다.

이날 이특은 멤버들에게 섭섭한 일이 있다고 말했다. "단체 (메신저) 톡방이 있다. 멤버들, 직원들, 임직원들 방이 다 있다. 이야기를 하면 숫자는 지워지는데 제 얘기에 대답이 없다"라며 리더로서 서운함을 드러냈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이에 은혁은 "쓸데없는 걸 엄청나게 올린다. 혼잣말도 다 단톡방에 올린다"고 진저리를 쳤다. 그러면서 "아무도 관심 없는 골프 영상을 단톡방에 계속 올리고, 본인도 연예인이면서 연예인 찌라시도 계속 올린다"라고 폭로해 이특을 당황하게 했다.

이를 들은 김구라는 "그런 찌라시를 올리는 이유가 뭐냐. 조심하자는 의미로 올리는 거냐"라고 물었다. 이특은 "연예계 돌아가는 내용을 함께 알자는 의미로 올렸다"라고 해명했다.

김희철은 "그걸 못 참아서 단체방에서 몰래 나왔다"라며 "예전에 (이특이) 어떤 남자 연예인끼리 교제했다는 그런 내용을 단체방에 올렸더라. 그런데 그 찌라시의 주인공이 저였다. 그걸 20명 넘게 있는 단톡방에 올렸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