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터밤 여신' 권은비 "친오빠 결혼 전액 지원" 고백…사연 보니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24.04.29 14:59  |  조회 1401
가수 권은비./사진=유튜브 채널 '정형돈의 제목없음TV' 영상
가수 권은비./사진=유튜브 채널 '정형돈의 제목없음TV' 영상

가수 권은비가 1살 차 친오빠의 결혼식 비용을 전액 부담한 이유를 밝혔다.

지난 26일 유튜브 채널 '정형돈의 제목없음TV'에는 '정형돈 vs 권은비 100만원 빵 문제 정답시 10만원, 게임은 20만원! 워터밤 초월 도파민 콘텐츠!'라는 제목의 영상이 공개됐다.

/사진=유튜브 채널 '정형돈의 제목없음TV' 영상
/사진=유튜브 채널 '정형돈의 제목없음TV' 영상

이 영상에서 권은비는 데뷔 전 아르바이트를 했던 때를 떠올렸다.

권은비는 "고등학교 때 동네 빵집에서 2년 정도 아르바이트를 했다"고 밝혔다. 정형돈이 "난리났었겠다"며 당시 반응을 추측하자 권은비는 "저도 '난리났어요'라고 말하고 싶은데 그렇게 난리 나지는 않았다"고 말했다.

권은비는 또 "연습생 때 PC방 아르바이트를 했었다"고 밝혔다.

정형돈이 "연습생 때 되게 늦게 끝나지 않냐"고 하자 권은비는 "몰래 했다. 주말은 쉬어서 금, 토 이렇게 했다"고 답했다.

정형돈이 "왜 그렇게까지 열심히 살았냐"고 묻자 권은비는 "그때 24살이었는데 그때까지 부모님께 계속 용돈을 받고 지냈었는데 식비나 이런 거는 그래도 혼자 힘으로 해결하고 싶었다. 그때까지 지원을 받는다는 것 자체가 너무 죄송했다"고 털어놨다.

24살에 연습생 생활하면서 아르바이트까지 병행하기는 쉽지 않았을 것 같다는 말에 권은비는 "25살 되면 그만둬야겠다는 마음을 먹고 있었다. 근데 24살에 (아이즈원으로) 딱 데뷔를 하게 됐다"고 말했다.

정형돈이 "부모님이 너무 좋아하시겠다"고 하자 권은비는 "부모님이 지금은 너무 좋아하신다. 그렇게 반대하셨는데 그렇게 좋아하신다"며 "아버지 반대가 제일 심했는데 권은비라고는 안 하는데 '우리 딸이 또'라고 많이 하신다"고 전했다.

/사진=유튜브 채널 '정형돈의 제목없음TV' 영상
/사진=유튜브 채널 '정형돈의 제목없음TV' 영상

이후 권은비는 친오빠의 결혼식 비용 전액을 지원했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권은비는 "오빠랑 1살 차이인데 어렸을 때 많이 싸웠다"면서도 친오빠의 결혼식 비용을 전액 부담하게 된 계기가 있다며 사연을 전했다.

권은비는 "저랑 오빠가 고등학교 때, 또 제가 연습생할 때도 그렇고 오빠가 지원을 많이 해줬다"고 했다.

그는 "고등학생이던 오빠도 아르바이트를 했다. 제가 중학교 3학년 때 예고 무용과에 가고 싶었는데 무용반 입시에 안무 창작비가 들었다. 학원비도 비싼데 부모님은 예고에 가지 말라고 하셨다. 학원비를 내야 안무를 받고 예고에 갈 수 있지 않나. 학원비를 오빠가 내줬다. 다 내주진 못했는데 보태줬다"고 말했다.

이어 "그 전엔 정말 많이 싸웠는데 너무 감동 받고 '내가 진짜 잘 돼서 오빠 꼭 하고 싶은 거 시켜줄게'라고 생각했다. 오빠한테 보답을 하고 싶었다"며 어릴 적 꿈을 응원해준 오빠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권은비는 2018년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서 48'을 통해 그룹 아이즈원으로 데뷔했으며, 2021년 솔로 가수로 전향 후 지난해 6월 열린 '워터밤 서울 2023' 공연에서 파격적인 비키니 패션을 선보여 '워터밤 여신'으로 화제를 모았다. 이 무대로 권은비의 'Underwater'는 차트 역주행하며 사랑받았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