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소리, 시크한 올블랙 패션…슬림한 실루엣 '깜짝'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21.01.13 19:21  |  조회 1198
배우 문소리/사진=김창현 기자
배우 문소리/사진=김창현 기자

배우 문소리가 슬림한 보디라인을 뽐냈다.

문소리는 13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사옥에서 진행되는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 출연했다.

배우 문소리/사진=김창현 기자
배우 문소리/사진=김창현 기자

이날 문소리는 출근길 패션으로 시크한 올블랙 룩을 선택했다.

'브이'(V)자로 깊게 파인 블랙 블라우스에 블랙 크롭트 재킷과 슬림한 블랙 진을 매치했다.

문소리는 몸에 부드럽게 밀착되는 푸른색 카디건을 걸쳐 우아한 포인트를 더했다.

여기에 문소리는 무릎까지 오는 블랙 가죽 부츠를 신고, 마스크까지 검은색을 착용해 시크한 무드를 연출했다.

배우 문소리/사진=김창현 기자
배우 문소리/사진=김창현 기자

이날 방송에 출연한 문소리는 자신이 출연하고 제작한 영화 '세자매'에 대해 이야기 했다.

문소리는 막내로 출연하는 모델 겸 배우 장윤주에 대해 "장윤주 씨가 독특한 캐릭터다. 막 한다. 술도 막 먹는다. 재미난 캐릭터여서 탐나긴 했다. 감독님이 저한테 캐스팅을 맡겼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영화제에서 장윤주 씨를 보고 단연코 올해의 발견이라고 했다. '베테랑'의 장윤주 씨는 잊으셔도 될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문소리가 출연한 영화 '세자매'는 겉으로는 전혀 문제없어 보이는 가식덩어리, 소심덩어리, 골칫덩어리인 세 자매가 말할 수 없었던 기억의 매듭을 풀며 폭발하는 이야기로 1월 중 개봉한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