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토리아 베컴, '금수저' 며느리와 냉전 중?…"서로 못 견뎌해"

빅토리아 베컴, '2조 자산가 딸' 며느리 니콜라 펠츠와 결혼 준비 때부터 냉전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22.08.05 16:44  |  조회 35834
영국 축구스타 데이비드 베컴의 아내이자 그룹 스파이스걸스 출신 디자이너인 빅토리아 베컴(왼쪽)과 그의 장남 브루클린 베컴과 '금수저 배우'인 니콜라 펠츠 부부(오른쪽)./AFPBBNews=뉴스1
영국 축구스타 데이비드 베컴의 아내이자 그룹 스파이스걸스 출신 디자이너인 빅토리아 베컴(왼쪽)과 그의 장남 브루클린 베컴과 '금수저 배우'인 니콜라 펠츠 부부(오른쪽)./AFPBBNews=뉴스1

영국 축구 스타 데이비드 베컴의 아내 빅토리아 베컴이 '금수저 배우' 며느리 니콜라 펠츠와 냉전을 벌이고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미국 연예매체 '페이지식스'는 4일(현지시간) "빅토리아 베컴과 니콜라 펠츠 사이에 전면적인 냉전이 벌어지고 있다"고 보도했다.

매체는 "지난 4월 빅토리아의 장남 브루클린과 결혼한 니콜라 펠츠는 결혼 전부터 시어머니인 빅토리아와 문제가 있었다"고 했다.

또한 베컴 가족의 가까운 소식통의 말을 인용해 "두 사람은 서로를 못 견뎌하고, 서로 대화하지도 않는다"며 "결혼식 준비는 끔찍했다"고 전했다.

소식통은 "니콜라 펠츠는 시어머니인 빅토리아가 결혼식 준비에 간섭하는 것을 원치 않았다. 이에 빅토리아에게 결혼식에 대한 어떤 것도 알려주지 않았다. 최소한의 소통만 이뤄졌다"고 말했다.



빅토리아 베컴·니콜라 펠츠, 각별했는데…불화설엔 '묵묵부답'


브루클린 베컴과 니콜라 펠츠의 모습/사진=니콜라 펠츠 인스타그램
브루클린 베컴과 니콜라 펠츠의 모습/사진=니콜라 펠츠 인스타그램

빅토리아와 니콜라 펠츠는 결혼 전 서로를 챙기는 모습으로 화제를 모은 바 있어 이번 불화설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니콜라 펠츠는 결혼 2년 전인 2020년 7월 브루클린에게 프러포즈를 받을 당시 예비 시어머니인 빅토리아가 만든 노란색 드레스를 착용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지난해 4월 빅토리아는 예비 며느리였던 니콜라 펠츠의 사진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공유하며 "미래의 베컴 부인"이라는 글을 남겨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당시 사진 속 니콜라 펠츠는 빅토리아가 만든 뷔스티에를 입고 있었다.

이처럼 서로를 각별히 여긴 것으로 보이는 두 사람은 이번 불화설에 대해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



집안 자산만 2조원…'금수저' 며느리도 고부갈등?


영국 축구스타 데이비드 베컴의 장남 브루클린과 배우 니콜라 펠츠의 결혼식 사진./사진=브루클린 베컴, 보그 인스타그램
영국 축구스타 데이비드 베컴의 장남 브루클린과 배우 니콜라 펠츠의 결혼식 사진./사진=브루클린 베컴, 보그 인스타그램

한편 브루클린 베컴은 지난 4월 미국 플로리다 팜비치의 1300억원대 대저택에서 니콜라 펠츠와 결혼했다. 이들은 화려한 꽃 장식, 음식 등 성대한 결혼식을 위해 약 50억원을 들인 것으로 알려졌다.

결혼식에는 영국 유명 셰프 고든 램지, 그룹 스파이스 걸스 멤버, 테니스 선수 세레나 윌리엄스 등 초호화 하객들이 참석했다.

이날 브루클린 베컴은 프랑스 명품 브랜드 '디올'의 턱시도를 입었으며, 니콜라 펠츠는 이탈리아 명품 브랜드 '발렌티노'의 제작 웨딩드레스를 입었다. 두 사람의 결혼식은 패션 매거진 '보그' 영국판을 통해 공개됐다.

데이비드 베컴은 영국 축구 스타 데이비드 베컴과 그룹 스파이스걸스 출신 패션 디자이너 빅토리아 베컴의 장남이다. 니콜라 펠츠는 영화 '트랜스포머: 사라진 시대'에 출연한 배우이자 '월가의 거물'로 유명한 트라이언펀드매니지먼트 최고경영자(CEO) 넬슨 펠츠의 딸이다.

넬슨 펠츠의 자산은 지난해 미국경제지 '포브스' 추산 16억 달러(한화 약 2조원)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으며, 베컴 부부의 자산은 9억 달러(한화 약 1조원) 이상인 것으로 알려졌다. 양가 자산만 3조원대에 달해 세계적인 '금수저 커플'로 화제가 됐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