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규성, 누굴 만났기에 웃음꽃…"골때녀 자주 봐요"

SBS '골 때리는 그녀들'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22.12.13 13:49  |  조회 3995
/사진=SBS '골 때리는 그녀들'
/사진=SBS '골 때리는 그녀들'

2022 카타르 월드컵에서 스타로 떠오른 축구선수 조규성이 '골때녀'에 깜짝 출연한다.

오는 14일 방송되는 SBS 축구 예능 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이하 '골때녀')에서는 조규성이 'FC아나콘다'에서 활약 중인 SBS 아나운서 주시은을 만나는 모습이 그려진다.

조규성은 한국 축구 대표팀 역사상 월드컵 첫 멀티골을 기록했으며, 남다른 비주얼로 전세계적인 관심을 받고 있는 월드컵 스타다.

/사진=SBS '골 때리는 그녀들'
/사진=SBS '골 때리는 그녀들'

2022 카타르 월드컵 H조 조별리그 2차전 대한민국 대 가나전에서 두 골을 터뜨린 조규성 선수는 쉴 틈 없이 바쁜 일정을 소화하고 있는 가운데, 주시은이 진행하는 'SBS 8시 뉴스'에 출연, 월드컵 후일담을 풀어낸다.

/사진=SBS '골 때리는 그녀들'
/사진=SBS '골 때리는 그녀들'

녹화 현장에서 마주한 조규성과 주시은은 어색한 인사를 나누고는 축구라는 공통점으로 이야기꽃을 피운다. 주시은이 "'FC아나콘다'를 알고 있냐"고 묻자 조규성은 "'골때녀'를 자주 본다"고 답한다.

또한 조규성은 대화 중 주시은의 한마디에 웃음을 참지 못하고 빵 터지는 모습을 보였다는 후문이다.

한편 조규성이 깜짝 출연하는 '골때녀'는 오는 14일 저녁 9시 방송된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