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브 장원영, 경호원 눈치 봤다? …"너무 웃긴 오해"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23.04.16 08:13  |  조회 36397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 화면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 화면

그룹 아이브 장원영이 경호원의 눈치를 본 짤에 대해 해명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아는 형님'에는 그룹 아이브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강호동은 "원영이 공항에서 경호원 눈치 본 짤 봤다"며 이에 대해 물었다.

장원영은 "그걸 어떻게 알았냐"며 깜짝 놀라고는 당시 상황에 대해 설명했다.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 화면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 화면

장원영은 "공항에서 팬들도 있고 기자 분들도 계시니까 포즈를 했다가 손을 내리고 싶어서 내렸다. 근데 그때 때마침 경호원 분이 날 보는 것처럼 찍혔다. 그래서 팬들이 거기다가 '아빠한테 틱톡 찍다 걸린 딸 짤'이라고 하더라"고 설명했다.

이어 "포즈를 취하고 나서 나는 (손을) 내리고 싶어서 내렸는데 멋쩍어서 내린 것처럼 (나왔더라)"며 우연히 맞은 타이밍으로 생긴 일화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다음 스케줄 때 경호원에게 '오해 너무 웃겼다'고 말씀 드리고 싶다"고 덧붙였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