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안84, 인도 8700억 자산가 만났다…"두유 노 이재용 구광모?"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3.07.10 09:01  |  조회 4232
/사진=MBC '태어난 김에 세계일주2' 방송화면
/사진=MBC '태어난 김에 세계일주2' 방송화면
'태계일주2' 기안84와 빠니보틀이 인도의 모디 회장과 만났다.

지난 9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태어난 김에 세계일주2'(이하 '태계일주2')에서는 기안84와 빠니보틀이 인도의 부펜드라 쿠마르 모디 회장을 만나러 직접 그의 대저택을 찾았다.

모디 회장은 스마트 글로벌 그룹 창립한 인물이자 한화 8704억원의 자산가다. K-문화에 관심이 많은 모디 회장이 이들을 자신의 집에 초대한 것으로 알려졌다.

모디 회장의 집에 들어선 기안84와 빠니보틀은 남다른 스케일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모디 회장의 저택은 마당에 세워진 럭셔리 카는 물론 운동장 크기의 마당, 자쿠지를 갖춘 수영장까지 리조트 수준의 웅장함을 자랑했다.

영화 세트장 같은 황금빛 응접실에 앉은 기안84와 빠니보틀은 모디 회장을 만나자마자 자신들의 옷차림을 사과했다. 빠니보틀이 "여행객이니 이해해달라"고 하자 모디 회장은 "나도 여행할 땐 편안하게 입는다"며 두 사람을 안심시켰다.

모디 회장은 자신의 기업에 대해 "아버지가 시작했다"라며 섬유, 설탕, 차, 시멘트, 모바일 등 인도 제조 산업 끌어왔다고 설명했다.

기안84는 "두 유 노(Do you know) 코리안 CEO 이재용, 구광모?"라며 한국 기업 회장들과 친분이 있는지를 물었다. 이에 모디 회장은 "삼성은 안다. 예전에는 잘 알았다"라며 "지금은 주로 미국과 일을 많이 한다"라고 답했다.

이후 모디 회장은 직접 기안84와 빠니보틀에게 집 내부를 소개했다. 주방엔 전담 요리사가 상주해 있었고 침실엔 모디 회장과 인도 총리가 함께 찍은 사진이 걸려있었다.

럭셔리한 드레스룸을 구경하던 중 기안84는 모디 회장의 모자에 박힌 보석을 보며 "리얼 다이아몬드?"라고 물었다. 모디 회장은 "그렇다"라며 호탕하게 웃어 보였다. 기안84는 "왕건이(다이아몬드) 저거 너무 큰데?"라고 놀라며 "언빌리버블"이라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태계일주2'에서 기안84, 빠니보틀과 함께 인도 여행 중인 덱스는 건강상의 문제로 모디 회장집을 방문하지 못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