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0대' 박준금, 머리숱 많은 비결 "피부+머릿결 목숨처럼 챙겨"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3.07.21 10:45  |  조회 10519
/사진=유튜브 채널 '매거진준금'
/사진=유튜브 채널 '매거진준금'
배우 박준금이 풍성한 머리숱 비결을 전했다.

지난 20일 박준금은 유튜브 채널 '매거진준금'에 '박준금의 루틴을 보면 요즘 트렌드가 보인다! 요즘 찐템 리스트'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서 박준금은 "요즘 잘 쓰는 생활 찐템(진짜 사용하는 아이템)을 보여드리겠다"라며 실리콘 빨대 청소솔, 샴푸, 빗, 칫솔 치약, 속옷 등을 소개했다.

또 박준금은 면역 관리를 위해 다양한 방법을 해봤다며 "레몬이 좋다고 해서 레몬을 5개씩 짜서 먹곤 했다"고 말했다. 그는 "면역 2대 키워드는 셀레늄과 아연이다. 가루를 물에 타서 마셨더니 덜 피곤하다"라며 "피부가 좋아지려면 이너뷰티 아웃뷰티 다 해야 한다"라고 전했다.

/사진=유튜브 채널 '매거진준금'
/사진=유튜브 채널 '매거진준금'
특히 박준금은 "제가 나이가 많은데 머리숱이 많다고 궁금해하신다. 피부와 머릿결을 목숨처럼 챙긴다. 우리 나이 정도가 되면 염색을 해야 돼서 머릿결은 정말 관리가 필요하다"라며 헤어브러쉬계의 명품이라는 빗과 자신이 사용하는 샴푸를 공개했다.

그는 "머리를 깨끗하게 감고 찬물로 헹군다. 모발을 톡톡 두드리며 물기를 꾹 짜고 트리트먼트를 바르고 몸을 씻는다. 단백질이 모발 안에 들어갈 시간을 주고 또다시 찬물로 헹군다"라고 자신만의 머릿결 관리 팁을 전했다.

한편 1962년생 박준금은 1982년 배우로 데뷔했다. 최근 JTBC 드라마 '닥터 차정숙'에 출연했으며 현재 유튜브를 통해 팬들과 활발히 소통하고 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