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징어 게임2' 이정재 머리색 그대로?…공유 재회 스틸컷 '눈길'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4.02.02 06:16  |  조회 3035
/사진=넷플릭스
/사진=넷플릭스
배우 이정재, 이병헌, 공유, 박규영의 모습이 담긴 넷플릭스 '오징어 게임2'의 첫 스틸컷이 공개됐다.

지난 1일 엔터테인먼트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는 새 드라마 '오징어 게임2'의 2024년 공개를 확정하고 스틸컷을 최초 공개했다.

2021년 9월 공개된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 시즌 1은 456억원의 상금이 걸린 의문의 서바이벌에 참여한 사람들이 최후의 승자가 되기 위해 목숨을 걸고 극한의 게임에 도전하는 이야기를 담았다. 전 세계적인 인기에 힘입어 '오징어 게임'은 2024년 시즌 2로 돌아온다.

/사진=넷플릭스
/사진=넷플릭스
시즌 2에서는 미국행을 포기한 '기훈'(이정재 분)이 자신만의 목적을 품은 채 다시 돌아오면서 이야기가 시작된다.

최초 공개된 4장의 스틸에는 기훈은 물론 프론트맨(이병헌 분), 딱지남(공유 분) 캐릭터로 시즌 1에서부터 폭발적인 사랑을 받아 온 배우들의 강렬한 모습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이와 함께 새로운 시즌을 통해 처음 등장할 박규영의 캐릭터에도 높은 관심이 쏠린다.

/사진=넷플릭스
/사진=넷플릭스
'오징어 게임' 시즌2는 제74회 프라임타임 에미 시상식에서 아시아인 최초로 감독상을 받으며 새로운 역사를 쓴 황동혁 감독이 다시 한번 연출, 각본, 제작을 맡아 또 한 차례 세계를 열광시킬 놀라운 이야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정재를 포함해 시즌1에서 돌아온 이병헌, 위하준, 공유뿐만 아니라 임시완, 강하늘, 박규영, 이진욱, 박성훈, 양동근, 강애심, 이다윗, 최승현, 노재원, 조유리, 원지안 등 탄탄한 배우진의 합류와, 이들이 연기할 새롭고도 다채로운 캐릭터의 등장을 예고하며 시즌2에 대한 기대감을 한층 높이고 있다.
/사진=넷플릭스
/사진=넷플릭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