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산 수십억 될 듯"…'나솔' 19기 영자 정체, 유명 웹툰 작가?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4.02.20 20:21  |  조회 73352
/사진=SBS플러스 ENA '나는 솔로' 방송화면
/사진=SBS플러스 ENA '나는 솔로' 방송화면
'나는 솔로' 새 시즌에서 재력을 과시한 19기 영자의 정체가 유명 웹툰 작가라는 추측이 나왔다.

19기 영자는 SBS플러스 ENA 예능프로그램 '나는 솔로'의 두 번째 모태솔로 특집 출연자다. 지난 14일 방송분에서 19기 영자는 강렬한 빨간색 헤어스타일로 등장해 모두의 관심을 받았다. 영자의 소개말에는 '애벌레 날다'라는 자막이 달렸다.

사전인터뷰에서 영자는 "항상 머리색이 바뀐다. 빨간색, 파란색을 즐겨 한다"라고 말했다. 이에 제작진이 "개성이 강한 타입인가 보다"라고 말하자 "그럼요. 개성을 뽐낼 수 있는 직업"이라고 밝혔다.

이상형에 대해 19기 영자는 "욕심은 없고 웃음은 많아야 한다. 사업은 안 했으면 좋겠다. 결혼할 거라면 그런 위험 부담은 안고 싶지 않다"라며 "사실 돈은 제가 벌면 된다. 일 그만두고 싶다고 하면 전업주부로 살아도 된다. 남자 하나 먹여 살릴 정도는 된다"라고 재력을 자랑해 실제 직업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냈다.

/사진=네이버 웹툰 '어글리후드', 모바일 게임 검색 화면 캡처
/사진=네이버 웹툰 '어글리후드', 모바일 게임 검색 화면 캡처
방송 후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19기 영자가 유명 웹툰 '어글리후드'를 연재 중인 작가 미애라는 추측이 퍼졌다. 웹툰 작가 미애의 필명은 '미친 애벌레'의 약자다. 19기 영자의 소개말과 연결된다. 특히 '어글리후드'는 모바일게임으로도 출시된 유명 웹툰이다.

한 누리꾼이 "'어글리후드'는 네이버 웹툰 시즌3까지 정기 연재 중이고 모바일 게임도 있다. 모바일 게임은 연 매출 장난 아니다"라는 글을 올리자 "자산 100억 아니냐"라는 글과 함께 "100억까진 아니어도 수십억대 예상"이라는 댓글이 줄을 이었다.

미애는 웹툰 휴재 중이던 지난해 12월 "약속보다 4개월이나 늦어져서 죄송하다. 휴재 기간 동안 인생에 생각지도 못한 사건들이 계속 벌어져서 정신이 없었다"라고 밝힌 바 있다. 이에 팬들은 미애가 '나는 솔로' 출연을 한 것이 아니냐며 관심을 보이고 있다.

19기 영자의 직업이 네티즌들이 추측한 대로 웹툰 작가가 맞을지, '나는 솔로'의 직업 공개는 오는 21일 방송될 예정이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

MOST VIE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