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안 비결, 명세빈 "레이저"…이정현 "20세부터 앞만 보고 자"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3.09.01 22:40  |  조회 2964
/사진=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 방송화면
/사진=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 방송화면
배우 명세빈과 이정현이 동안 비결을 공개했다.

1일 방송된 KBS2 예능 프로그램 '신상출시 편스토랑'에는 배우 명세빈이 새 편셰프로 출연했다.

이날 명세빈을 본 패널들은 "피부가 너무 좋다", "깐 달걀 같다"라며 극찬했다. 명세빈은 자신의 동안 비결에 대해 "사실 나이가 어쩔 수 없어서 관리해야 한다. 피부과도 가고 레이저를 쏜다"라고 솔직히 답했다.

명세빈은 "영양공급도 중요하지만 진정을 많이 시킨다. (세수할 때) 꼭 찬물로 마무리한다"라고 덧붙였다.

이정현 역시 남다른 동안으로 유명하다. 이정현은 "피부과는 당연한 거고 클렌징을 되게 열심히 한다. 촬영할 때 아무리 밤샘 촬영을 해도 반드시 지웠다가 다시 메이크업한다"라고 피부관리 팁을 전했다.

이어 이정현은 "주무실 때 똑바로 주무셔야 한다. 옆으로 자면 살이 처진다"라며 "20세 때 이후로 앞만 보고 잔다"라고 말해 감탄을 자아냈다.

이정현은 "손바닥은 위쪽을 해야 어깨가 안 말린다. 잘 때도 편안하다"라고 자신만의 비결을 밝혔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