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정사 조건에 '밤 운동 잘하는 남자' 꼽아…신동엽 음흉 반응 '폭소'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3.09.07 12:50  |  조회 4009
/사진제공=KBS Joy·Smile TV Plus '중매술사'
/사진제공=KBS Joy·Smile TV Plus '중매술사'
한 결혼정보회사 중매인이 요즘 여성 중 원하는 배우자 조건으로 '밤 운동 잘하는 남자'를 꼽는 이들이 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7일 밤 방송하는 KBS Joy·Smile TV Plus 예능프로그램 '중매술사' 11회에는 떠오르는 현대미술의 신예 화가로 활동하며 명성을 알리고 있는 의뢰인의 다소 엉뚱한 배우자 조건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의뢰인은 "일만 하다가 죽을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험난한 인생을 함께 살아갈 동반자를 찾고 싶다"라고 출연 계기를 밝혔다.

중매인들은 "예술인이라는 직업상 보기에는 화려하나 실속이 없다고 생각할 수 있다", "외동이라 평생 공주처럼 떠받들어야 하는 건 아닌가"라며 마이너스 요인을 전했다.

이후 의뢰인의 다양한 중매 조건이 공개되자 신동엽은 "혹시 신체 사이즈를 중매 조건으로 언급하는 경우도 있나"라고 궁금해했다. 이에 장혜영 중매인은 "허벅지는 물론, '갑빠'를 보는 경우도 있다"라고 답했다.

특히 노정 중매인은 "요즘 여성분들은 '밤에 하는 운동을 잘했으면 좋겠다'라며 굉장히 구체적인 조건도 얘기한다"라고 밝혀 현장을 깜짝 놀라게 했다.

이에 신동엽은 "그런 스태미나 같은 부분은 대체 어떤 식으로 확인하냐"라며 음흉한 표정을 지어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다소 난해한 신체 사이즈 언급에 이어 선남들의 사주 오행까지 쇼킹한 중매 조건으로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은 의뢰인의 중매 과정은 7일 밤 10시30분 방송하는 '중매술사'에서 확인할 수 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