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딸 둘" 외쳤던 손석구, 장도연 질문에 "잘되고 있는 거 없어"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4.03.15 17:52  |  조회 1908
배우 손석구가 15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댓글부대’ 언론배급시사회 및 기자간담회에서 환한 미소를 짓고 있다. /사진=뉴스1
배우 손석구가 15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댓글부대’ 언론배급시사회 및 기자간담회에서 환한 미소를 짓고 있다. /사진=뉴스1
배우 손석구가 평소 이상형이라고 밝혔던 개그맨 장도연과의 만남 이후 관계를 언급했다.

15일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는 영화 '댓글부대' 언론시사회가 진행됐다. 현장에는 손석구, 김성철, 김동휘, 홍경, 안국진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손석구는 영화 관련 질문을 받던 중 장도연과의 관계 진전에 대한 질문을 받아 눈길을 끌었다.

손석구는 지난 12일 공개된 유튜브 웹 예능 '살롱드립2'에 출연했다. 손석구와 MC 장도연은 촬영 내내 실제로 귀가 빨갛게 된 채 대화를 나누며 핑크빛 분위기를 형성해 누리꾼들을 설레게 했다.

두 사람은 할리갈리 게임 중 '딸기 둘'을 '딸 둘'이라고 말하고는 "누가 보면 (결혼하는 줄) 오해하겠다"며 다시 한번 카메라를 향해 '딸 둘'이라고 외쳐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와 관련한 질문이 나오자 손석구는 "(장도연과) 잘되고 있는 건 없다"라고 짧게 답하며 웃어 보였다.

'댓글부대'는 대기업에 대한 기사를 쓴 후 정직당한 기자 임상진(손석구 분)에게 온라인 여론을 조작했다는 익명의 제보자가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오는 27일 개봉한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