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이스트' 황민현 렌 아론, 개성 살린 패션위크룩 뽐내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19.03.21 12:01  |  조회 4099
/사진제공=2019 F/W 서울패션위크
/사진제공=2019 F/W 서울패션위크
그룹 뉴이스트의 멤버 황민현, 렌, 아론이 서울패션위크에 참석했다.

지난 20일 뉴이스트 황민현, 렌, 아론은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열린 '2019 F/W 서울패션위크'에서 진행된 디자이너 박윤수의 '빅팍'(Bigpark) 컬렉션 쇼에 초청받았다.

이날 세 사람은 개성이 드러나는 의상을 입고 남다른 패션 감각을 뽐냈다.

황민현은 블랙 티셔츠와 팬츠 차림에 발목 위까지 내려오는 오버사이즈 트렌치코트를 착용했다. 그는 큰 키로 롱 아우터를 완벽하게 소화했다.

렌은 컬러풀한 프린트가 돋보이는 루즈한 셔츠에 블랙 와이드 팬츠를 착용하고 편안한 듯 멋스러운 룩을 완성했다.

아론은 베이지색 재킷과 슈트 팬츠를 입었다. 그는 재킷 안에 스트라이프와 프린팅이 돋보이는 탑을 받쳐 입고 경쾌한 매력을 더했다.

한편 뉴이스트는 오는 4월 12일~14일 3일간 서울 KSPO DOME(올림픽 체조 경기장)에서 단독 콘서트 2019 NU’EST CONCERT 'Segno'(세뇨) IN SEOUL을 개최한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