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이즈 저작권료 얼마길래…하석진 "세무사 매출 TOP 명단 올라"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  2023.12.14 11:50  |  조회 2266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화면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화면

배우 하석진이 가수 헤이즈의 어마어마한 저작권료를 짐작케 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지니어스 플랜' 특집으로 꾸며져 김상욱 교수, 배우 하석진, 이시원, 가수 헤이즈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화면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화면

이날 방송에서 헤이즈는 저작권료로 TOP을 찍은 적이 있다고 밝혔다.

헤이즈는 "'비도 오고 그래서'라는 곡으로 비가 올 때마다 (저작권료가) 상승을 하다 보니 '장마 연금'이라는 별명이 붙었다. 비가 오는 날에 떠오르는 노래로는 잠깐 TOP을 찍지 않았나"라고 말했다.

MC 김구라는 "옛날에는 '비와 당신 이야기' 이런 거였다"고 하자 헤이즈는 "에픽하이 선배님들 '우산'이라는 곡도 있었다"며 자신의 곡도 비 오면 떠오르는 명곡 반열에 합류한 듯 싶다고 짐작했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화면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화면

헤이즈는 "강수량에 따라 저작권료에 영향이 있다"며 "2019년을 보면 확실히 비가 적게 왔고, 2020년도는 비가 많이 왔다. 이례적인 곡으로 감사하게 남아 있다"고 말했다. 실제 2019년보다 2020년 장마 기간 중 전국 평균 강수량이 압도적으로 높았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화면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화면

이때 하석진은 "출연 전에 출연자들끼리 연결점이 있냐고 묻더라. 헤이즈 씨와는 (연결점이) 없는 줄 알았는데 헤이즈 씨 옛날 세무사가 지금 제 세무사다. 왜 기억이 났냐면 헤이즈 씨가 명단에 있었다. 가장 매출을 많이 내는 명단 중에 있었다"라고 전해 놀라움을 안겼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