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현모, 이혼 후 근황 "더 이상 숨길 게 없어져…잘 지낸다"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3.11.30 16:31  |  조회 2803
안현모, 이혼 후 근황 "더 이상 숨길 게 없어져…잘 지낸다"
방송인 안현모가 이혼 후 첫 근황을 전했다.

지난 29일 유튜브 채널 '김복준의 사건의뢰'에 올라온 새 영상에서는 김복준, 유성호, 안현모, 이유리, 이혜원, 서혜진이 출연해 '과학수사대 - 스모킹 건 뒷이야기'를 전했다.

이날 본 이야기에 앞서 출연진들은 근황 토크에 나섰다. 이날 오랜만에 방송에 합류한 방송인 이혜원에게 출연진들은 "어제 같이 방송한 거 같다"라며 환영했다. 법의학자 유성호 교수는 "그때 아이 대학 입시와 겹치지 않았느냐"라며 "아이 대학 입시에 성공했으니 축하드린다"라고 말을 건넸다.

안현모는 "근황 토크 자꾸 하니까 불안한 마음이 밀려온다. 우리 프로그램에 대한 (이야기) 할까요?"라며 "근황 토크 안 하면 안 될까요?"라고 말하고는 민망한 듯 웃어 보였다. 안현모는 최근 이혼했음을 알린 바 있다.

초조한 듯 몸을 이리저리 움직이던 안현모는 "누구는 그사이에 아들, 딸 대학 보냈는데"라며 뜨거워진 얼굴을 식히기 위해 손부채질하기도 했다.

한국범죄학연구소 김복준 연구위원은 "세상 사는 일은 천태만상이다"라며 위로했고 이혜원은 "더 예뻐졌다"라고 말했다.

안현모는 "더 이상 숨길 게 없어졌기 때문에"라면서 "제가 한창 '스모킹건'을 진행할 때는 불안과 두려움이 많았다"라며 멋쩍게 웃었다.

유성호 교수가 "잘 지내고 있는 걸로 알면 되겠냐"라고 말하자 안현모는 고개를 끄덕였다.

안현모는 2017년 브랜뉴뮤직의 대표 라이머와 결혼했다. 두 사람은 부부 동반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다정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으나 최근 결혼 6년 만에 이혼 소식을 알렸다. 두 사람 슬하에 아이는 없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