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찌고 수염 기른 신화 에릭…"아픈가?" 우려에 "건강하다" 부인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3.12.15 18:02  |  조회 56059
신화 에릭 /사진=머니투데이 DB,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신화 에릭 /사진=머니투데이 DB,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그룹 신화의 에릭이 살찌고 수염을 기른 사진이 공개되면서 건강 이상설이 퍼지자 이를 부인했다.

15일 에릭은 측근을 통해 뉴스1에 "(사진 속 모습은) 육아 초기에 한참 잠을 잘 자지 못할 때였다"라며 "현재 건강하게 가족들과 잘 지내고 있다, 걱정해주셔서 감사하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전날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다소 충격적인 신화 에릭 근황'이라는 제목의 글이 확산했다.

해당 글에는 한 팬과 함께 사진을 찍은 에릭의 모습이 담겼다. 사진 속 에릭은 모자에 검은색 티를 착용한 상태였다. 과거에 비해 살이 찐 듯했으며 수염도 나 있었다.

이를 본 팬들은 에릭의 건강을 우려했으나 에릭이 이를 직접 부인했다.

에릭은 2017년 배우 나혜미와 결혼해 지난 3월 아들을 얻었다. 그는 2020년 방송된 드라마 '나를 사랑한 스파이' 이후 방송 활동을 잠시 쉬고 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