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시간 동안 해골"…장윤정, 연습용 음원 공개 사고에 '화들짝'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  2023.12.20 15:00  |  조회 49748
가수 장윤정 /사진제공=MBC
가수 장윤정 /사진제공=MBC
가수 장윤정이 유통사의 실수로 신곡 '바람처럼 하늘처럼' 음원이 연습용 음원으로 공개된 사고에 화들짝 놀란 반응을 보였다.

20일 장윤정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하아, 이런 일이. 기대하고 기다리신 분들께 죄송합니다. 음원 듣고 너무 놀랐네요. 연습 녹음 파일이 음원에 올라가다니. 지금 교체 완료된 거 같습니다. 거의 두 시간 동안 해골이었습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20일 소속사 티엔엔터테인먼트에 다르면 이날 정오에 발매된 장윤정의 신곡 '바람처럼 하늘처럼'은 유통사 실수로 키가 다른 연습용 음원으로 대중에게 공개됐다.

소속사 측은 "정식 음원으로 현재 교체 작업 중"이라며 "신곡을 기다리셨을 많은 분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라며 고개를 숙였다.

현재 음원 사이트에서는 장윤정의 정식 음원을 들을 수 있다.

장윤정의 인스타그램 게시물을 본 코요태 신지는 "대박 나려나 보다. 맘 썼을 텐데 고생했다"라며 격려했다. 장윤정의 남편인 방송인 도경완은 "앞으로 내가 직접 유통해야겠다"라고 적어 웃음을 자아냈다.

누리꾼들은 "연습용도 완벽 그 자체" "연습용인지 몰랐어요" "두 가지 버전 들어서 오히려 좋아" 등의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장윤정의 새 싱글 '바람처럼 하늘처럼'은 그가 약 1년 8개월 만에 발표하는 앨범이다. 동명의 타이틀곡과 함께 '너무 좋아좋아' 총 2곡이 수록됐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프린트